검색

‘정의란 무엇인가’ 마이클 샌델, 권익위 주최 국제반부패회의 연사 참여

- 작게+ 크게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0-10-12

▲ '정의란 무엇인가'의 저자 마이클 샌델 교수

 

[한국인권신문=백종관 기자] 

 

- 12월 1일 특별세션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정의를 말하다” 대담

- 청년·시민이 직접 선정한 질의로 소통

 

‘정의란 무엇인가’의 저자로 유명한 마이클 샌델 교수가 12월 1일 열리는 제19차 국제반부패회의 특별세션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정의를 말하다”에서 연사로 참여한다.

 

또 사전 질문 공모를 통해 우수 공모 참가자인 ‘청년 패널단’을 구성하고 특별세션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와 국제투명성기구(TI)는 올해 12월 1일부터 4일까지 한국에서 개최하는 제19차 국제반부패회의 특별세션에서 마이클 샌델 교수와 전현희 위원장의 강연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국제반부패회의는 전 세계 약 2천여 명의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부패 포럼으로,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비대면 화상 회의로 개최된다.

 

권익위는 마이클 샌델 교수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정의를 말하다’ 특별세션 1부 연사로 참여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부각되는 여러 사회의 불공정 부분을 진단하고 정의와 공정에 대한 깊이 있는 통찰력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질 것이라고 전했다.

 

또 숭실대학교 철학과 교수이자 한국 아렌트 학회 회장인 김선욱 교수가 마이클 샌델 교수의 대담자로 참여해 한국 사회적 관점을 비롯한 세계적 관점에서 공정과 정의에 대한 담론을 마이클 샌델 교수와 이끌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진 2부에서는 전현희 위원장이 연사로 참여해 한국사회의 공정·정의와 관련된 이슈에 초점을 두고 청년과 시민들이 가지고 있는 고민들을 함께 논의한다.

 

국민권익위는 특별세션 사전 질문을 이번 달 12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공모한다. 질문주제는 ‘정의, 샌델 교수에게 묻다’, ‘청렴, 권익위원장에게 묻다’이며, 추첨을 통해 마이클 샌델 교수의 신간 책을 증정할 예정이다.

 

우수 공모 참가자는 ‘청년 패널단’으로 구성해 제19차 국제반부패회의 특별세션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며 청년 패널단이 선정한 질문을 실제 논의 내용에 반영할 계획이다.

 

제19차 국제반부패회의(IACC) 참여와 질문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국제반부패회의 누리집(www.iacc2020.kr)을 통해 알 수 있다.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이번 제19차 국제반부패회의 특별세션은 세계 최고의 석학과 함께 정의로운 사회를 그려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며, “많은 청년과 시민들이 참여해 우리 시대가 안고 있는 정의와 공정의 문제에 대해 숙의(熟議)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백종관 기자 jkbaek17@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한국인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