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백신 접종 D-2… 정세균 "국민들 일상 되찾도록 백신 접종 반드시 성공시킬 것"

- 작게+ 크게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1-02-24

▲ 정세균 국무총리가 24일 오전 코로나19 백신 출하 현장점검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국내 위탁생산업체인 SK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현황보고를 받은 뒤 당부의 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인권신문=백종관 기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이틀 앞두고 국내 기업에 의해 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이 처음 출하된 가운데, 정세균 국무총리는 “국민들의 소중한 일상을 빨리 되찾을 수 있도록 백신 접종을 반드시 성공시키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24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위탁생산하는 SK바이오사이언스의 경북 안동공장에서 열린 백신 출하식에 참석해 백신이 차량에 실려 물류창고로 이동하는 과정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24일부터 닷새 동안 총 78만 명분(157만회 분)이 출하된다. 전국 요양병원·요양시설과 정신요양·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소자 및 관계 종사자가 첫 접종 대상이다.

 

이들 백신은 물류센터를 거쳐 25일부터 전국 요양병원과 보건소 1900여 곳에 전달되며, 26일 오전 9시부터 접종이 시작될 예정이다.

 

출하식에 참석한 정 총리는 백신에 대한 불신의 목소리와 관련해 “최근 백신에 대해 정치화하려는 움직임이 있어 안타깝다. 백신은 과학이다”라며, “허위 사실과 정확하지 않은 사실을 유포하는 일이 있어선 안된다”고 단언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께선 정부를 믿고 흔들림 없이 백신 접종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정 총리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도 “정부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접종을 받도록 백신 도입부터 수송과 유통, 접종, 그리고 이상 반응 관리까지 모든 과정을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며 백신에 대한 신뢰를 강조하며, 국민들의 협조와 동참을 호소해왔다.

 

백종관 기자 jkbaek17@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한국인권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