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시, 직장 내 성폭력 근절위해 '사이버 성희롱‧성폭력신고센터' 운영

- 작게+ 크게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1-02-24

▲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한국인권신문= 광주·전남·충청 취재본부 이길주 기자] 

 

- 시 본청‧사업소‧직속기관 공직자 대상…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근절

 

광주광역시는 시 본청, 사업소, 직속 기관 등을 대상으로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 방지 강화를 위해 3월부터 내부 전산망인 행정포털에 ‘사이버 성희롱·성폭력 신고센터’를 개설·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직장 내 성희롱 등 사건이 발생할 경우 서면, 전화, 메일, 방문 등 다양한 방법으로 고충상담을 하고 적절한 대응절차를 안내해왔다.

 

이번에 운영되는 사이버 성희롱·성폭력 신고센터는 대면 및 전화 상담을 꺼리는 피해자의 여건을 고려해 신고 접근성을 강화한 것으로, 상담 내용은 철저히 비밀이 보장되며 피해자 또는 대리인이 익명으로 신고할 수 있다.

 

신고자의 인적사항 등 개인정보는 관련 법률에 따라 공개되지 않고, 신고로 인한 어떤 불이익도 받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할 예정이다.

 

윤목현 시 민주인권평화국장은 “사이버 신고센터를 활성화하고 찾아가는 예방활동, 사건 해결을 위한 매뉴얼 전파 등을 통해 직장 내 성희롱 등에 단호히 대처하는 조직문화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길주 기자 liebwhj@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한국인권신문. All rights reserved.